You are here
Home > 온라인카지노 추천 이용방법

온라인카지노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는 법은 돈을 버리면서 유흥을 한다는 생각을 가지고 가는 것이다. 적당한 범위에서 예산을 짜놓고, 즐긴다는 생각으로. 온라인카지노가 보편화된 북미에서는 보통 이런 생각을 가지고 온라인카지노를 찾는다. 참고로, 미국 온라인카지노 ATM에서 100달러를 뽑으면 정확하게 100달러 지폐가 나와서 사용자에게 충격과 공포를 선사한다.

온라인카지노

하지만 온라인카지노 곳곳에 설치된 ATM과 신용카드 현금서비스의 유혹을 떨쳐야 한다. 온라인카지노에 따라서 미련없이 일어서는 고객을 잡기 위해 ATM의 수수료가 무료이거나 매우 싸며, 심지어 일시적인 신용카드 현금서비스 한도증액을 위한 전화기까지 마련된 악랄한 경우도 있다.

카드게임의 경우 카드카운팅이라고 하는 확률 계산을 통해 돈을 잃거나 딸 타이밍을 예측할 수 있지만, 그건 머리도 잘 써야 되며 온라인카지노에서 암묵적으로 금지되어있다. 사실 카드카운팅은 엄밀히 말해 속임수가 아니기 때문에 온라인카지노에선 자주 들르는데 이상하게 돈을 많이 버는 사람을 경계한다. 블랙잭이 가장 대표적이다. 이것도 과거이야기인 것이 현재 거의 대부분의 온라인카지노에서는 딜러가 직접 카드륵 섞는 것이 아니라 기계가 매판 셔플을 해서 딜러에게 완전 랜덤으로 카드를 주므로 카드카운팅도 의미가 없다.

온라인카지노

미국 판례에 의하면 도박이란 양 쪽의 동의를 필요로 하므로, 도박장은 언제든지 손해를 끼치는 손님을 거절할 수 있다. 게다가 생각보다 돈도 못 번다. 21이란 영화나 소설로 유명한 그 유명한 MIT 블랙잭 도박단도 카드 카운팅을 해서 번 돈을 계산해 보았더니 1인당 일년에 2만 5천달러밖에 안되었다. 그리고 온라인카지노와 문제가 생겨서가 아니라 그냥 돈이 안 되어서 그만뒀다고.

의외로 도박을 제외한 나머지의 시설과 서비스는 후한 편이다. 많이 알려져있다시피 주류나 음료는 공짜고[15] 온라인카지노 자체의 멤버십에 가입하면 누적된 도박 액수에 따라 테이블에서의 식사나 온라인카지노 내 식당에서의 식사, 뷔페, 호텔 숙박권, 골프 라운딩등의 서비스를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심지어는 헬리콥터나 리무진 탑승을 시켜주는 경우도. 웬만해서 그 정도는 힘들겠지만, 몇 시간정도 플레이 했다면 공짜 식사정도는 가능하다. 온라인카지노에 따라서는 테이블로 바로 공짜 식사를 가져다 주는 경우도 많다.특히 마카오나 라스베이거스와 같은 세계적인 도박 도시의 경우, 대형 건물 안에 온라인카지노, 호텔, 기타 복합 단지가 한꺼번에 들어서 있는 경우가 있는데, 이러한 크고 아름다운 시설은 온라인카지노의 또 다른 매력이기도 하다. 한 예로 마카오의 유명한 온라인카지노인 베네치아에선 2층에 관광객에게 배를 타고 가는 시설을 제공해 주는 소형 수로와 인공 하늘을 조성해 놓는 등 도박 이외에도 볼거리가 넘쳐난다.

온라인카지노의 카페트와 조명들은 전부다 심리학적으로 매우 신경써서 만든 것들인데, 들어서자마자 이상하게 두근거리고 슬롯머신을 한번쯤을 돌려봐야할 것 같은 느낌이 들도록 구성되어있다. 특히 슬롯머신 등의 단순하게 생긴 온라인카지노 장비들의 효과음은 돈 짤랑거리는 소리 등 도박욕구를 자극하기 위해 정말 공들인 사운드 이펙트를 자랑한다. 거기다가 온라인카지노에 따라서는 산소까지 주입해가며 온라인카지노 방문자가 밤을 새고 또 새도 밤이 가는 지를 모르게 해놓곤 한다.

관광이나 출장차 마카오나 라스베이거스 등 온라인카지노에 들른 초보인 경우, 소액을 가지고 가서 한번 경험해보기로 결정한 사람들을 위해 팁은 이러하다.

  1. 슬롯머신 보다는 테이블 게임을 추천한다. 초보자들이 테이블에 가기는 두렵고 해서 슬롯머신을 한두 번쯤 체험삼아 하다 털리는 경우가 많은데, 기대승률도 낮으며 오히려 세부적인 룰을 익히지 못해 정확하게 게임을 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그리고 완전 초보라면 테이블 게임 중에서도 블랙잭이나 포커 보다는 다이사이나 룰렛 바카라 쪽을 추천하는데. 블랙잭 같은 경우 선택하는 경우의 수를 익히고 있지 않는다면 실수를 하여 기대값보다 훨씬 못미치는 게임을 하게 될 수 도 있다. 룰렛, 바카라 같은 경우는 아무리 이상하게 배팅을 하더라도 기대값 자체는 크게 달라지지 않는다.
  2. 테이블 게임을 하기로 했으면 최소/최대 베팅금액을 반드시 확인하고, 테이블에 앉아 현금을 테이블에 올려 칩으로 환전한다.
  3. 게임 룰에 익숙하지 않아도 무서워하지 않아도 된다. 딜러들이 친절하게 설명해주는 편이며, 북미지역이라면 다른 게이머들도 느긋하게 기다려주는 편이다. 딜러가 친절히 설명해 줬다면 적당한 금액의 칩으로 팁을 주는 센스도 잊지 말 것. 정 모르겠다면 온라인카지노에 게임 교실도 있다. 문의해보자.
  4. 될 수 있으면 온라인카지노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를 많이 이용하자. 도박이라 하더라도 합법적이라 고객을 배려하는 게 법제도화된 만큼 그만큼 서비스도 많다.
  5. 포커나 블랙잭 같이 자신의 손패를 이용하여 승부를 벌이는 도박의 경우, 좋은 패가 아니라고 생각되면 가급적 포기하는 게 좋다. 당신은 잠깐 즐기는 것이지 불리한 상황을 뒤집으려는 타짜가 아니다. “혹시 좋은 패가 나올지도 모르니까 크게 걸어 보자!”라고 많이 생각하는 순간 적자가 될 확률이 높다. 물론 좋은 패가 맞다고 생각된다면 승부를 봐도 된다. 정리하자면 초보일 때 아무리 봐도 개패인데 좋은 게 나올 거라고 객기 부리지 않는 게 좋다.
  6. 준비한 돈을 다 썼으면 깨끗하게 털고 일어나는 게 중요하다. 더 이상 하려고 하는 건 놀이가 아니라 도박의 영역이라는걸 명심하자. 설령 준비한 돈을 다쓰고 일어난다고 하더라도 그건 돈을 잃은 게 아니라 온라인카지노에서 즐기는 게임요금을 지불한거라고 볼 수 있다. 마찬가지로 돈 잃었다고 이성마저 잃거나 난동을 부리는 것도 금물이다. 운이 좋아 돈을 땄다면 마찬가지로 그 돈을 다시 걸 생각 말고 바로 찾아서 깔끔하게 손 털고 나오는 것이 바람직하다. 외국의 온라인카지노 문화와 비교해보면 상당히 분위기가 다르다는 것을 알 수 있는데 강원랜드에서는 분위기가 상당히 험악한 반면 외국에서는 온라인카지노는 놀이와 도박의 중간즈음, 단순한 게임이자 공부, 혹은 취미생활부터 기예[16]이라는 생각으로 접근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17]
  7. 도박장이 아닌 온라인카지노?[편집]
    도박장이라는 개념 때문에 상당히 막장스러운 이미지로 유명하지만, 중부 유럽 쪽에서는 도박장뿐 아니라 무도회나 대규모 연회, 콘서트 등이 열리는 위락 시설, 호텔 등 숙박 시설의 기능도 수행했다. 이 때문에 과거 온라인카지노였다가 용도 변경된 건물 중에도 당당히 온라인카지노를 달고 있는 곳이 종종 있는데, 스위스 바젤의 시립 문화 공간인 슈타트온라인카지노라든가 오스트리아 빈의 공연장 겸 녹음 스튜디오인 온라인카지노 바움가르텐 등이 있다.

또한 라스베이거스나 마카오처럼 호텔에 온라인카지노가 딸려 있으며 도박 이외에도 도시 자체가 볼거리가 많은 관광지의 경우, 주 수입원이 온라인카지노이기 때문에 숙박료나 뷔페를 비롯한 호텔 식당 요금이 다른 관광지에 비해 꽤나 저렴하고, 콘서트나 쇼를 관람하는 비용도 실속있는 편이다. 따라서 아예 도박을 하지 않을 사람이라면 관광할 겸 상대적으로 싼 값에 좋은 호텔에 머무르면서 느긋하게 놀아도 나쁘지 않다.

  1. 합법적으로 온라인카지노 입장하기[편집]
    한국 국민이 강원랜드를 제외한 국내 온라인카지노에 합법적으로 입장 가능방법은 이하의 방법이 있다.
    국적변경
    온라인카지노 출입이 합법인 국가의 국적을 취득하면 된다.
    영주권 취득
    국가 불문하고 외국의 영주권을 취득하게 됐다면 국내외 어떤 온라인카지노건 입장가능하다. 이러면 한국의 법률도 터치를 안 한다. 강원랜드는 내국인은 입장료를 받지만 외국인과 해외 영주권 소지자는 입장료를 안받는다. 즉 외국인과 같은 취급을 한다는 소리다.
Top